세 가지 즐거움

맹자는 진심(盡心) 편에서 군자의 세 가지 즐거움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君子有三樂, 而王天下不與存焉.
父母俱存, 兄弟無故, 一樂也.
仰不愧於天, 俯不怍於人, 二樂也.
得天下英才, 而敎育之, 三樂也.

군자에게는 세 가지 즐거움이 있는데, 천하의 왕이 되는 것은 여기에 끼지 못한다. 부모가 살아 계시며 형제들이 아무런 탈이 없는 것이 첫번째 즐거움이요, 우러러 봐도 하늘에 부끄럽지 않고 굽어 봐도 사람들에게 부끄럽지 않은 것이 두번째 즐거움이요, 천하에 뛰어난 인재들을 얻어서 가르치는 것이 세번째 즐거움이다.

맹자는 천하의 왕이 되는 것은 군자의 즐거움이 아니라고 말한다. 이 중 지금까지 두 가지 즐거움을 누리고 있으니, 그 또한 즐겁지 아니한가.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