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효도

어떤 효도

그의 아버지는 독립군을 토벌하던 일본군 장교였고, 해방 이후 남로당 군총책이었으며, 군사쿠데타를 일으켜 권력을 잡고 독재자가 되었다. 죽을 때까지 권력을 지키고자 유신을 선포했고, 수많은 사람들을 죽이고 탄압했다.

역사는 그의 아버지를 친일 매국노, 독재자로 기록했다.

그는 아버지를 기록한 역사를 바로잡겠다고 나섰다. 아버지의 명예(그런 것이 있는지 모르겠지만) 회복을 위해 역사 교과서 국정화를 선언한다. 아버지를 친일파로, 독재자로 기록한 역사책은 편향된 교과서이고, 그런 편향된 교과서로 배우는 학생들에게 미안하다고 했다.

그의 아버지가 독재를 했다기 보다는 최선의 선택을 한 것이라고 얘기했다. 그렇다면 역사 교과서 국정화도 그에게는 최선의 선택일 것이다.

역사는 그를 심청이 수준의 효녀로 기록할까? 효녀가 되기 위해서는 먼저 인간이 되어야 하고, 인간이 되기 위해서는 부끄러움을 알아야 한다. 하지만 그는 부끄러움이 무엇인지 모른다.

부끄러움을 모르는 그의 효도가 눈물겹기만 하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