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환자들이 꼭 읽어야 할 책

암환자들이 꼭 읽어야 할 책

조병식 원장이 쓴 <암은 자연치유된다>라는 책은 암환자와 암환자 가족들이 꼭 읽었으면 하는 책이다. 조병식 원장은 현대의학을 공부한 의사였는데, 현대의학의 한계를 깨닫고 자연의학의 길로 들어선 특이한 이력을 가지고 있다. 그는 암과 같은 난치병을 고치려면 산으로 들어가야 한다고 생각하여 2005년 산 속에 ‘자연의원’을 열었다.

조병식 원장을 높이 평가하는 이유는 그가 원래 자연의학을 공부한 사람이 아니라는 점이다. 그는 주류의학인 현대의학을 전공한 의사이고, 그 현대의학으로 환자들을 치료했던 사람이다. 그랬던 그가 현대의학의 허와 실을 알고난 후 자연의학으로 돌아선 것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그는 열린 사람이고 용기있는 사람이며, 굉장히 드문 사람이다. 이런 사람들이 이 세상을 조금 더 나은 곳으로 만든다.

예전에도 말했듯이, 현대의학으로는 암을 고칠 수 없다. 암을 고칠 수 있는 방법은 환자의 면역력(자연치유력)을 키워 그 힘으로 암세포를 없애는 것이다. 현대의학이 인정하고 있는 암 치료방법은 수술, 항암, 방사선 요법인데, 이 세 가지 방법 모두 환자의 면역을 높여주지 않는다. 특히 항암과 방사선 요법은 엄청난 부작용을 동반한다.

<암은 자연치유된다>에서 조병식 원장은 동양의학, 니시의학, 양자의학, 해독요법, 식이요법, 파동치료 등 기존의 대체요법들을 동양의학의 정기신(精氣神)의 틀로 통합한다. 그렇다고 그가 현대의학을 무시하는 것은 아니다. 암을 진단하는 것은 현대의학의 방법을 사용하고, 그리고 필요한 경우 수술도 권한다.

이 책은 자연의학의 새로운 치료방법을 제시하지 않는다. 이 책에 나오는 치료 방법은 기존의 자연의학이나 대체의학에서 다 사용하던 것들이다. 그는 언제나 환자의 면역을 어떻게 높일 것인가에 초점을 맞춘다. 또한, 몸의 건강뿐만 아니라 정신 건강의 중요성도 역설한다. 기존 대체의학 요법들을 적절하게 통합하여 병 중심이 아닌, 항상 환자를 중심으로 생각한다.

조병식 원장은 올바른 패러다임으로 암과 같은 퇴행성 질환을 치료하고 있고, 그의 임상 경험이 10년이 넘어간다는 점은 암환자들에게 기쁜 소식이다. 환자들은 현대의학이 할 수 있는 것과 할 수 없는 것을 정확히 판단해 치료법을 선택해야 한다. 조병식 원장은 암에 관한 한 현대의학보다 더 나은 선택지를 제시하고 있다.

암은 자연치유된다
암은 자연치유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