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의 장미 같은 정치인, 이정희

6월의 장미 같은 정치인, 이정희

정치를 하겠다고 나서는 사람들의 대부분은 자기 과시와 명예욕에 사로잡힌 열등한 족속들이다. 대한민국의 자랑스런 막장 국회를 한 번 보라. 제대로 된 인간이 도대체 몇 명이나 될 것 같은가. 한나라당은 말할 필요도 없고, 민주당도 크게 다를 것이 없다.

희망없는 18대 국회에 그나마 숨통을 틔워주고 있는 강달프 강기갑과 더불어 내가 작년부터 지켜보고 있는 정치인은 바로 민주노동당 국회의원 이정희다. 이런 사람들이 진짜배기다. 감히 단언하건데, 이정희 의원은 18대 국회에서 가장 성실하고 능력있는 정치인일뿐만 아니라 가장 주목받아야 하는 정치인이다.

그는 논리적이고 총명할 뿐만 아니라 용기있는 정치인이다. 게다가 그에게는 단심이 보인다. 진정성이 보인다. 이런 사람은 그리 흔하지 않다. 더군다나 정치판에서 이런 사람을 보기는 정말 쉽지 않다.

이정희 의원이 이명박 정부에 맞서 단식에 들어갔다. 전직 대통령까지 서슴없이 죽일 수 있는 이명박 정부이니, 우리같은 일반 서민이나 노동자는 아마 땅에 기어다니는 개미만도 못한 존재로 여기는 정부일게다. 용산참사로 죽은 사람들은 다섯 달이 지나도록 장례도 못치르고 있고,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거리로 내몰리고 있다. 언론의 자유와 집회의 자유가 이미 사라졌다. 삼천리 강산은 온통 포크레인 삽질로 몸살을 앓고 있다. 나이 어린 초보 정치인 이정희는 이런 정부의 행태를 더이상 참지 못하고 분연히 일어섰다.

제가 시작하는 단식이 우리 뒷덜미를 잡아당기는 머뭇거림을 없애는 단초가 되기를 바랍니다. 어처구니없이 빼앗겨버린 자유, 말할 자유, 모일 자유를 조금이라도 빨리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랍니다. 여러분들께서 마음으로, 말로, 행동으로 함께 해주시리라 믿습니다.

[이정희, 머뭇거리지 맙시다. 독선과 강압, 이제는 바꿉시다]

이정희 의원의 용기에 감사하며, 그의 투쟁을 전폭 지지한다. 그의 바람대로 그가 이 터무니없는 사기 정부를 끝낼 수 있는 단초가 되길 바란다.

노무현이 떠난 빈 자리를 유시민, 한명숙, 이해찬과 더불어 이정희, 강기갑 같은 사람들이 손을 잡고 함께 채워나갈 수 있다면, 우리는 절망의 나락에서 벗어날 수 있을지도 모른다.

쓰레기통에서 핀 6월의 장미 같이 아름다운 정치인, 이정희. 당신의 건강과 안녕을 위해 기도한다.

덧. 그의 투쟁을 지지하신다면 그에게 따뜻한 격려 한마디 해주시고, 후원도 해주시면 어떨까요? 우리는 이런 정치인을 지켜나가야 합니다.

이정희 의원 홈페이지 바로 가기

13 thoughts on “6월의 장미 같은 정치인, 이정희

  1. 오랜만입니다. 소요유님 , 전에 제가 워드프레스 블로그 운영하고자 할 때

    서식 가지고 질문 드린 적이 있었는데요. 여전히 활동하시는군요.

    이정희 의원은 너무 아름다운 분이시죠. 전 이 분의 모든 것을 좋아합니다.

    한나라당 나모씨 보고 이쁘다고 하는 사람보면….전 그 사람 tv 나오면 바로 채널 돌리거든요.

    혹, 변희재와 진중권 사건을 아시는지요? bignews.co.kr 가서 보시면…

    변희재 때문에 진중권이 블로그스팟으로 이동했는데요.
    http://ch601.blogspot.com/

    워드프레스와 블로그스팟 중 어떤 것이 좀 낫나요.

    만약 워드프레스가 더 낫다면 소요유님이 딱 이런 서식으로 하나 만들어 주시면 좋겠다는 생각도 듭니다.

    1. 진중권과 변희재 사건은 잘 모릅니다. 별로 알고 싶지도 않구요.^^

      워드프레스나 블로그스팟이나 큰 차이는 없을 것으로 여겨집니다. 문제는 가입형 서비스를 이용할 것인가 아니면 독립적으로 설치형을 이용할 것인가의 차이이겠지요. 장단점이 있습니다.

      제가 사용하는 워드프레스 서식은 제가 만든 것은 아닙니다. 아래 주소에 가시면 내려받을실 수 있습니다.

      http://wordpress.org/extend/themes/thematic

      건강하세요.

  2. 정치와 관련된 사람은 연예인 못지 않게 뉴스에 노출되고 싶어합니다.
    그게 꼭 나쁜 것은 아니겠죠…
    하지만 이들은 크게 두 부류라고 생각합니다.

    행동으로써 뉴스가 되는 사람과 말로써 뉴스가 되는 사람…

    보수든 진보든 이 두 부류 중,
    행동하는 사람이 많은 사회는 미래가 있는, 합리적인 사회인 것 같습니다.
    한국 사회는 한참 멀었지만요.
    상식과 원칙으로 행동하는 사람을 욕보이고, 비아냥거리고, 심지어는 죽음으로 내모니까요.
    그래도 이정희, 강기갑 의원 같은 분들이 있어서 숨을 쉽니다.
    그 분이 좌절하지 않기를 정말 바랍니다.

    1. 패배는 있어도 패배주의는 없다. 노무현 대통령이 하신 말씀이지요.
      이정희 의원도 노무현 대통령과 같은 “과”의 사람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3. 이정희 의원, 저도 주시하고 있었습니다. 국회의원이라는 대단한 신분도 기득권 층에게는 그저 작은 조약돌인 것 같습니다. 다만 이념적 확신이 없는 개혁은 실패한다고 하는데 비판을 위한 비판이 아닌 커다란 의지(뜻) 위에 한국 정치사의 기둥으로 커 나가길 바라고 있습니다.

    대안의 부재는 사람을 무기력하게 만드는군요.

    1. 이정희 의원을 같이 지켜 보십시다. 제가 민주노동당을 지지하지는 않지만, 이정희 의원이나 강기갑 대표 같은 분들은 정치적 “이익”을 위해 우왕좌왕 하실 분들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고맙습니다.

Leave a Reply to 이상 Cancel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