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삶의 비법

내 삶의 비법

우리 시대 위대한 영적 스승 중 하나인 크리슈나무르티는 사람들이 궁금해하는 삶의 비법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나는 무슨 일이 일어나든 걱정하지 않습니다.”

<지두 크리슈나무르티>

나의 수준으로 이 말의 진의를 깨닫기는 무리지만, 집착하지 않고 판단하지 않고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는 삶이 그런 것이 아닐까 짐작만 해 본다.

나는 이 말을 들으면서 아내가 떠올랐다. 예전에는 몰랐는데, 아내와 나는 억겁의 카르마로 연결된 인연으로 이 생에서 부부의 연을 맺었고, 우리는 서로를 아끼며, 사랑하며, 존경하며 살아왔다.

지금 이 순간 나에게 무슨 일이 일어나도 내가 걱정하지 않는 가장 큰 이유는 나의 아내 때문이다. 예전에는 몰랐는데, 언제부턴가 내 속에 그가 들어와 있음을 알았다. 그는 멀리 있어도 내 안에 있었고, 그의 영혼과 나의 의식은 교감하고 있었다. 예전에는 몰랐는데, 지금은 어렴풋이 알 것 같다.

이제 십 년도 훨씬 지난 일이 되어버렸는데, 나의 의지와는 상관없이, 어느 날, 아내가 내 앞에 나타났다. 아내와의 첫 만남은 다른 여자들과의 만남과는 달랐다. 그는 억겁의 인연에 따라 신이 내게 보내준 나의 분신이었다. 그때는 그 다른 느낌이 무엇인지 몰랐지만, 이제와 생각해 보면 그로 인해 나의 삶이 완성될 것이란 일종의 계시와 같은 것이었다.

그 인연은 빗나가지 않았고, 우리는 결혼을 하여 십 여년을 부부로 지냈다. 아내는 나와의 결혼을 단 한 번도 후회하지 않았고, 다시 태어나도 나와 결혼한다고 말했다. 나는 아내를 내게 보내준 신과 억겁의 인연에 감사했다. 나의 영혼은 사랑으로 충만해졌다.

오늘은 아내의 생일이다.

그가 세상에 옴으로해서 내 존재가 세상에 올 수 있었고, 그가 나에게 옴으로해서 나의 삶은 비로소 완성되었다. 언젠가 있을지도 모르는 그의 부재에 대한 슬픔으로 눈물을 흘렸던 적이 있지만, 지금은 그 경지를 넘어선 것 같다. 설령 어떤 이유로 인해 이 생에서 그와 헤어져야 한다해도 걱정하지 않는다. 그는 이미 내 안에 들어와 있고 우리는 언제나 같이 있기 때문에 또다른 생에서 만날 수 있기 때문에 무슨 일이 일어나든 걱정하지 않는다.

내 삶의 비법은 바로 나의 아내이기 때문에.

축하해 그리고 사랑해.

8 thoughts on “내 삶의 비법

  1. 크리슈나무르티의 말을 간직한 사람은 사랑하는 사람을 바라볼 때도 그의 말처럼 보나 봅니다. 저는 아직 결혼하진 않았지만, 미래를 약속한 사람이 옆에 있는데 그를 볼 때면 이 글에 담긴 심정이 듭니다. 하지만 처음부터 그러진 못했죠. 앞으로도 ‘진정한 사랑’이라 불리는 경지에 좀더 다가가리라 희망합니다.

    1. 가즈랑 님 속에 미래를 약속하신 그분이 이미 있으시군요. 그렇다면 님이 말씀하신 ‘진정한 사랑’을 이미 하고 계신 겁니다. 가즈랑 님이 그분이고, 그분이 가즈랑 님이기 때문이지요. 순간이 영원처럼 행복하시길 기도합니다.

  2. 소요유님의 삶의 비법이 참 부럽네요. : )
    아내분의 생신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소요유님께서도 행운이시겠습니다만, 아내분께서도 정말 멋진 남편을 두신 것 같습니다.

    추.
    크리슈나무르티의 [아는 것으로부터의 자유]는 제가 화장실에 두고 읽는 책입니다.
    딱히 새로운 책을 읽지 않는 때에는 주로 가장 반복해서 읽어야지 하는 책을 화장실에 두는데요.
    [자유]는 서너번 정도 읽었는데도 읽을 때마다 더 좋더만요…
    대개는 순서대로 읽지 않고 그냥 손가는대로 읽는 편인데, 특히 최근에는 인간관계에서 좀 헷갈리는게 있어서 ‘관계에 대하여’라는 챕터를 굳이 찾아서 읽었습니다. 그런데 역시나 마음을 정리하는데 큰 도움이 되더랍니다…

    위에 가즈랑님의 모습도 여기에서 뵈니 정말 반갑네요.

    1. 축하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민노씨 님.

      참고로 저는 화장실에서는 책을 보지 않습니다만^^ 민노씨 님이 말씀하신대로 좋은 책은 늘 가까이에 두고 손에 잡히는대로 읽는 거지요.

      건강하시리라 믿습니다.

  3. 아내분의 생일을 축하드립니다. 5월에 태어난 사람들이 좋은 사람이 많이 있습니다. (저도, 제 아들도 5월생 ^^;;)
    늘 사랑하시고 행복가득한 가정이길 소망합니다.

    1. 한 유머 하시는군요. CeeKay 님처럼 좋은 분들이 5월에 태어나셨겠지요. ㅎㅎ

      늘 사랑과 평화가 깃든 가정과 삶의 모습을 보여주셔서 고맙습니다.
      언제나 행복하시고 건강하시길 기도합니다.

  4. 염려스러운 마음으로 찾아봅니다…
    이 거짓말 같은 일이 벌어진 뒤에 가장 먼저 떠오른 분들 가운데 한 분이 소요유님이었습니다.
    놀란 마음 가운데서도 가족들이 떠오르더군요. 그리고 소요유님 어쩌나… 이런 걱정이 들었습니다.
    고인이 되신 분께서 죽음으로 물었던 그 답을 우리 모두가 찾아가야 할 때인 것 같습니다.
    소요유님께서 그 답을 찾는데 큰 힘을 보태주셔야 하리라 믿습니다.
    정체를 알 수 없는 부끄러움으로 몇 자 남깁니다…

Leave a Reply to CeeKay Cancel reply